교회증언5

교회증언5 749-754 (338일)

회의론자들은 하늘에서 온 영광스런 천사가 이런 단순한 인간의 필요를 돌봐주는 하찮은 일에 주의를 기울인다는 생각을 비웃고 그 이야기의 영감성을 의심할 수도 있다. 그러나 하나님의 지혜로써 이런 것들이 천사들의 유익을 위해서가 아니고 사람들의 유익을 위하여 거룩한 역사에 기록되어 그들이 시험받는 처지에 놓일 때에 하늘이 모든 것을 알고 있다는 생각으로 위로를 받을 수 있게 하였다. 예수님께서는 참새…

Read More

교회증언5 739-748 (337일)

빌립이 예수님께 와서 “아버지를 우리에게 보여 주옵소서 그리하면 족하겠나이다” 라고 요구하자, 구주께서는 그에게 “빌립아 내가 이렇게 오래 너희와 함께 있으되 네가 나를 알지 못하느냐 나를 본 자는 아버지를 보았거늘 어찌하여 아버지를 보이라 하느냐” (요 14:8, 9) 고 대답하셨다. 그리스도께서는 아버지를 대표하는 자로 세상에 보내심을 받았다고 스스로 주장하신다. 그분의 품성의 고귀함을 통하여, 그분의 사랑과 선하심을 통하여,…

Read More

교회증언5 729-738 (336일)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백성들이 사람을 의지하고 혈육을 그들의 권력으로 삼고 있는 동안에는 그들을 통하여 당신의 이름을 영화롭게 하실 수 없다. 그들의 연약한 현 상태는, 그리스도만이 홀로 높임을 받으시고, 침례 요한처럼 그들이 겸손하고 경건한 마음으로 “그는 흥하여야 하겠고 나는 쇠하여야 하리라” (요 3:30) 고 말하기까지 계속될 것이다.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백성들에게 말하도록 다음과 같은 말씀을 나에게 주셨다. “갈바리의…

Read More

교회증언5 719-728 (335일)

하나님의 말씀이 이 중대한 시기에 관하여 침묵하지 않고 있다. 그러므로 듣지 않고, 받지 않고, 순종하지 않기로 작정함으로써 그분의 영을 거역하지 않는 모든 사람들은 그것을 깨닫게 될 것이다. 주님의 빛의 기별은 여러 해 동안 우리 앞에 제시되어 왔다. 그러나 “센티널” 과, 증언들과, 주님께서 당신의 백성들에게 보내시는 다른 기구들을 통하여 오는 경고들의 효력을 말살시키기 위한 영향들이 간접적으로…

Read More

교회증언5 709-718 (334일)

어떤 사람들은, 하늘에서 온 빛의 광선들을 받아들이기 위하여 심령을 여는 대신에 반대 방향에서 일을 해오고 있다. 글과 설교를 통하여 하나님의 영과 그분의 말씀이 인정하지 않은 성경의 영감에 관한 견해들이 제시되어 왔다. 어떤 사람이나 일단의 사람들이 그들을 지지하기 위하여 “여호와께서 이렇게 말씀하셨으되” 라는 분명한 말씀 없이 이처럼 중요한 주제에 관한 이론들을 내세우는 일을 하지 말아야 한다는…

Read More

교회증언5 699-708 (333일)

사도 바울은 부르짖는다. “깊도다 하나님의 지혜와 지식의 부요함이여, 그의 판단은 측량치 못할 것이며 그의 길은 찾지 못할 것이로다” (롬 11:33). 비록 “구름과 흑암이 그에게 둘렸” 을지라도 “의와 공평이 그 보좌의 기초로다” (시 97:2). 우리는 그분께서 우리를 취급하시는 일과 그분께서 행동하시는 동기를 깨달음에 따라 무한한 능력과 결부된 끝없는 사랑과 자비를 분별할 수 있다. 우리는 우리가 알아서…

Read More

교회증언5 689-698 (332일)

주님의 책망과 경고와 교정은 각 시대를 통하여 그분의 교회에 주어졌다. 이 경고들은 그런 책망이 필요 없으며 부당하게 취급 받아서는 안된다고 주장한 독선적인 바리새인들에 의하여 그리스도 당시에 멸시받고 거절당했다. 그들은 주님의 종들을 통하여 주신 그분의 말씀이 그들의 성향을 즐겁게 해주지 않았기 때문에 그것을 받아들이고자 하지 않았다. 만일 주님께서 우리의 시대에 바로 이런 부류의 사람들 앞에 이상을…

Read More

교회증언5 679-688 (331일)

“책망이 필요한 거의 모든 경우마다 주님의 영이 근심해 오셨고 그분의 사업이 비난을 받아 왔다는 사실을 완전히 간과해 버리는 사람들이 있을 것이다. 이 사람들은 당연히 책망받을 사람들이 개인 감정에 상처를 받았다는 이유로 그들을 동정할 것이다. 이 모든 성화되지 못한 동정심은 그 동정자들을, 책망받은 자의 죄에 참여하는 자의 처지에 둔다. 만일 책망받은 자를 자신의 잘못을 느낄 수…

Read More

교회증언5 669-678 (330일)

우리의 형제들 중 어떤 사람들은 진리 안에서 오랫동안의 경험을 가져왔고, 여러 해 동안 나와 나의 사업에 친숙해 왔다. 그들은 증언들의 진실성을 입증했고, 그것들을 믿는 그들의 믿음을 주장했다. 그들은 그 증언들의 진실성을 증거하기 위하여 그 위에 임하시는 강력한 하나님의 영의 감화를 느꼈다. 나는 만일 그런 사람들이 증언들을 통하여 책망을 받으면 증언들을 대항하여 일어나서 그 영향을 감소시키기…

Read More

교회증언5 659-668 (329일)

1868년 6월 12일에 내가 받은 이상에서 나는 개인에 관한 증언들을 출판하는 나의 방침이 완전히 옳다는 것을 보았다. “주님께서 개인의 상황들을 택해서 그들의 잘못을 자세하게 지적하실 때, 이상에 등장하지 않은 다른 사람은 흔히 그들이 옳거나 거의 그렇다고 당연시 한다. 만일 어떤 사람이 특별한 잘못으로 책망을 받으면, 형제와 자매들은, 그들 역시 어디에서 실패했으며 어디에서 동일한 죄를 범했는지…

Read More